스토리지와 네트워크

인프라 설계 등에 종사하는 엔지니어에게 있어서 ‘자원의 소비량을 적절히 파악해 자원을 설계하는’ 것은 중요한 일입니다.

컴퓨터의 성능을 결정하는 자원이며 이 자원은 일반적으로 ‘메모리/스토리지/프로세서/네트워크’ 4가지를 가리키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여기에서는 그 4개의 자원 중에서 「스토리지/네트워크」의 2개의 자원에 대해 알아 두면 좋은 것을 이야기해 나갑니다.그럼 먼저 스토리지에 대한 이야기를 해볼게요스토리지는기억장치의한종이며4개의자원중하나인메모리와동일하게데이터를유지하는매체입니다.PC의 대표적인 스토리지 중 하나로 HDD(하트 디스크)입니다.

이 「하드 디스크」는 「HDD」나 단지 「디스크」라고도 부르는 것 같습니다.오랫동안「스토리지라고 하면 HDD」라고 불렸던 존재이며, 현재도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또, PC의 대표적인 스토리지에는 또 하나의 SSD(솔리드 스테이트 디스크)라고 불리는 것도 있습니다.최근, 이 SSD에 「플래시 스토리지」라고 하는 대표되는 기억 장치가 등장해 왔습니다.HDD와 비교했을 때에 성능이 특히 좋다고 하여, 도입이 급속히 진행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스토리지에 관해서는, 스토리지의 성능과 가용성을 향상시키는 기술이나 HDD의 구조와 거기에 의해서 규정되는 성능적인 한계를 알아 두면 좋을 것입니다.다음으로 네트워크에 대한 이야기를 하겠습니다.’네트워크’에는 인터넷으로 대표되는 광역 네트워크인 WAN이나 사내 LAN, 또한 그곳에서 이용되는 라우터나 스위치, 방화벽 등의 기기나 Wi-Fi와 같은 무선기술이 있습니다.

컴퓨터를 구성하는 요소라는 관점에서 데이터 전송 능력(대역)이나 컴퓨터끼리나 컴퓨터와 스토리지를 연결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두는 편이 좋을 것입니다.